스포츠경향 > 라이프 > 비즈라이프

딥티크, 서울에 ‘키 뷰티크’ 오픈…아시아 세번째

프랑스 향수 브랜드 딥티크가 국가별 핵심 매장 ‘키 부티크’를 서울에 열었다.

딥티크는 24일 서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 ‘딥티크 서울 부티크’를 오픈하고 이를 기념하는 행사를 열었다. 서울 부티크는 프랑스 향수 브랜드 딥디크의 국가별 핵심 매장인 ‘키 뷰티크’로 아시아에서는 세번째 중국 상하이와 일본 도쿄에 이은 세 번째다.

딥티크 서울 부티크는 브랜드의 상징인 ‘오벌(Oval)’을 형상화한 유리창과 파리 생제르망 34번가 부티크 초기 벽면 중 한 면의 색인 버건디 컬러의 벽, 딥티크 향수의 삽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플라스크 거울 등 딥티크만의 정통성과 예술성을 느낄 수 있는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또한 서울 부티크에서는 딥티크만의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제품 뿐만 아니라 특별한 서비스가 준비된다. 동양의 종이접기와 패키지 아트에서 영감을 받아 제품마다 주요 원료를 상징하는 3~4가지 색상의 실크 페이퍼로 래핑해주는 스페셜 기프팅 서비스, ‘아트 오브 기프팅(Art of gifting)’과 향기로운 딥티크 바디 케어 제품들을 이용한 ‘핸드 마사지 서비스’가 그것으로 매장을 찾는 소비자라면 누구나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민아가 24일 서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열린 ‘딥티크 서울 부티크’ 오픈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딥티크 제공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민아가 24일 서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열린 ‘딥티크 서울 부티크’ 오픈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딥티크 제공

오픈 행사장에는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민아와 배우 권율, 고성희가 참석해 서울 부티크의 탄생을 축하했다. 이날 배우 권율은 우디향의 ‘탐다오’ 오 드 퍼퓸, 배우 고성희는 세련된 향의 ‘도 손’ 오 드 퍼퓸을 각각 골랐다.

딥티크 서울 부티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