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생활

신분당선, 출입문 고장으로 한때 운행 중단…출근길 대혼잡

신분당선이 출입문 고장으로 출근길에 큰 혼잡을 빚었다.

29일 오전 수도권 신분당선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분께 청계산입구역에서 강남행 신분당선 열차가 출입문 장애로 멈춰섰다.

신분당선 관계자는 “출입문 장애는 7∼10분 만에 복구됐지만, 후속 열차 운행에 영향을 미쳐 열차 운행이 줄줄이 지연됐다”며 “현재 열차 운행은 정상화됐다”고 설명했다.

29일 오전 강남행 신분당선 열차고장으로 판교역에서 출근길 시민들이 열차 운행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독자제공

29일 오전 강남행 신분당선 열차고장으로 판교역에서 출근길 시민들이 열차 운행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독자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