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비즈라이프

미샤, 국내 에센스·비비크림 시장서 압도적 1위

국내 에센스와 비비크림 시장에서 미샤가 독보적인 인기와 함께 구매자 수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미샤의 운영사인 에이블씨엔씨는 소비자패널 전문 기업 칸타월드패널의 최근 시장 조사 결과에서 미샤가 일반 에센스와 워터 에센스, 비비크림 등 3개 부문에서 구매자 수 기준 브랜드 랭킹 1위를 차지했다고 23일 밝혔다.

칸타월드패널이 전국 15세 ~ 65세 여성 9700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6월부터 최근 1년간 화장품 구매 행태를 조사한 뒤 전국 인구 통계에 대입해 산출한 결과로, 백화점 및 면세점, 대형할인점, 드럭스토어, 멀티브랜드숍, 원브랜드숍, 인터넷, 방문판매, 홈쇼핑 등에서 이뤄진 구매 활동이 모두 포함된 것이라 그 의미를 더한다.

미샤, 국내 에센스·비비크림 시장서 압도적 1위

조사 결과에서 미샤는 일반 에센스 시장에서 총 구매자 수 71만 1552명으로 압도적인 1위에 올랐다. 2위 AHC(56만 1261명)와 비교해도 큰 폭의 차이. 워터 에센스 시장에서 역시 미샤는 45만 3905명을 기록 2위에 오른 숨(16만 7235명)을 큰 차이로 따돌렸. 비비크림 시장에서도 미샤는 56만 5605명을 기록하며 역시 2위인 애터미(33만 368명)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에이블씨엔씨는 베스트셀러인 ‘보랏빛앰플’과 ‘더 퍼스트 에센스’, ‘M 퍼펙트 비비크림’등이 건재한 가운데 최근 1~2년 사이 새롭게 출시한 ‘비폴렌리뉴 앰풀러’와 ‘개똥쑥 에센스’, ‘초보양 비비크림’등이 큰 사랑을 받았기 때문이라고 원인을 분석했다.

이준성 에이블씨엔씨 마케팅부문 전무는 “미샤가 기초화장품 시장의 강자라는 것이 다시 한번 입증된 결과”라며 “앞으로도 고품질의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