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생활

이노그리드, 핑거와 블록체인·클라우드 기반 사업 확대

이노그리드-핑거 MOU

이노그리드-핑거 MOU

클라우드 컴퓨팅 및 디지털 전환(DT) 전문 기업 이노그리드(대표이사 김명진)가 금융IT&핀테크 기업 핑거(대표이사 안인주)와 ‘블록체인·클라우드 신기술 적용 사업 공동 추진 및 기술 교류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전했다.

이노그리드 본사에서 개최된 협약식에는 이노그리드 김명진 대표이사와 핑거 안인주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해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대해 구체적인 논의를 이어갔다.

협약은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역량과 핑거의 블록체인 역량을 바탕으로 금융 플랫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기 위해 진행됐다. 보안성과 안정성을 최우선 과제로 하는 금융권에서 양사의 기술력이 높이 평가되고 있는 만큼, 금융권을 중심으로 다양한 전문 영역에서 사업을 확대해 나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

양사는 블록체인,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등 신기술을 기반으로 ▲공동 사업 추진 ▲공동 영업 및 마케팅 등의 과정에서 적극적으로 협업함으로써, 기업의 내실을 다지는 한편 외연 확장을 꾀한다는 전략이다.

협약에 따라 핑거는 향후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시 이노그리드의 프라이빗 클라우드 솔루션 도입을 우선 검토하며, 이노그리드와 함께 블록체인 신기술 연구개발 과제를 진행한다. 또한 이노그리드는 블록체인 관련 사업에서 핑거와의 협업을 우선 고려하고, 핵심 신기술을 활용한 사업 이행에 동참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양사는 각 사의 제품과 기술력을 상호 홍보하여 시장에서 크로스 세일즈(Cross Sales)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

핑거는 금융IT전문 코스닥 상장기업으로 제1, 2금융권을 포함한 다수의 금융기관에 스마트 금융 플랫폼을 공급하는 핀테크 기업이다. 특허권을 토큰으로 유동화해 발행 및 거래가 가능한 플랫폼을 구축한 경험 과 기술을 바탕으로 NFT, CBDC, 토큰 증권(STO) 등의 디지털 자산 관련 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안인주 핑거 대표이사는 “이번 이노그리드와 협력을 통해 디지털 플랫폼 기반하에서 다양한 서비스 확대를 고려하고 있는 정부와 민간 분야의 기관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디지털 전환을 가속해 나아가는 데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노그리드는 “자체 개발한 클라우드 풀스택 솔루션(IaaS, PaaS, CMP 등)을 바탕으로 우리금융그룹, 대구은행, D그룹금융계열사 등 다수의 금융권 클라우드 전환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수한 바 있다. 또 웹3.0 관련 기술 개발 및 검증을 위한 ‘WEB3 스퀘어(WEB3 SQUARE)’를 통해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 탈중앙화 시대에 걸맞은 신기술을 지속 선보이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은 양사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하는 만큼, 향후 공공 및 민간의 전문 영역에서 비즈니스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김명진 이노그리드 대표이사는 “금융권에서 든든한 파트너이자 신뢰할 수 있는 동반자로 평가받고 있는 핑거와 블록체인 비즈니스에 동참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전문 역량을 십분 발휘해 핑거와 더 큰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