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문화

테너 온석원, 이탈리아 크로토네시 국제음악콩쿠르 성악부문 1등 수상

안양대학교(총장 장광수)는 음악학과 졸업생 테너 온석원 씨가 ‘제2회 크로토네시 국제음악콩쿠르’에서 ‘성악부문 1등’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테너 온석원, 이탈리아 크로토네시 국제음악콩쿠르 성악부문 1등 수상

테너 온석원 씨는 지난 22~26일 이탈리아 크로토네시에서 열린 제2회 크로토네시 국제음악콩쿠르에서 칠레아 오페라 <아를르의 여인> 중 2막에 나오는 ‘페데리코의 탄식’을 불러 성악부문 1등의 영예를 차지했다.

심사위원들은 테너 온석원 씨가 노래한 ‘페리코의 탄식’이 “그의 독특한 섬세함으로 청중의 마음을 훔쳐 박수갈채를 받았다”라고 호평했다.

안양대 오동국 교수에게서 사사한 온석원 씨는 2020년 안양대 음악학과를 졸업한 후 현재 이탈리아 리치니오 레피체 국립음악원 (Conservatorio di Licinio Refice) 재학하고 있다.

<온라인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