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비즈라이프

릴리어스(LILLIUS), 삼성 헬스와 협력 발표

삼성헬스 파트너 데이에서 릴리어스와 삼성 헬스의 협력 사례 발표

릴리어스, 삼성 헬스와의 스포츠테크 협력 사례 (스포츠 챌린지 100) 발표. 사진제공|릴리어스

릴리어스, 삼성 헬스와의 스포츠테크 협력 사례 (스포츠 챌린지 100) 발표. 사진제공|릴리어스

AI 스포츠 챌린지 플랫폼 릴리어스는 지난 28일 삼성전자가 주최한 ‘삼성 헬스 파트너데이’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날 삼성전자와 파트너들은 삼성전자가 새로운 먹거리로 키우고 있는 헬스케어 생태계를 확대하기 위한 논의와 더불어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의 국내 리더들의 기술과 경험, 그리고 노하우를 공유했다.

특히 릴리어스의 김주연 대표는 삼성 헬스와의 스포츠테크 협력 사례(스포츠 챌린지 100)를 발표했다. 삼성전자의 투자 자회사 삼성 넥스트의 데이비드 리 센터장, 삼성전자 MX사업부 디지털 헬스팀의 박헌수 팀장, 최종민 그룹장 등이 발표자로 나섰으며, 아이센스의 이광현 상무, 카카오벤처스의 김치원 부사장 등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의 리더들이 발표에 참여했다. 이들은 삼성 헬스 및 헬스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의 미래를 전망하고 파트너 협력 사례 등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연사로 참석한 김주연 대표의 릴리어스 앱은 AI 스포츠 운동 동작 분석 기술을 기반으로 사용자의 운동 동작을 분석하여 자세 교정, 운동 평가 등 실시간 피드백 서비스를 제공한다. 박태환, 신유빈, 이용대, 이대훈 등 유명 스포츠 스타가 직접 제작에 참여한 운동 콘텐츠를 릴리어스 앱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스포츠 스타의 콘텐츠로 운동한 만큼 보상을 받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AI 동작 분석 기술을 통해 사용자가 정확한 자세로 운동할 수 있도록 돕는다.

릴리어스 김주연 대표는 “이번 삼성 헬스 파트너 데이에 참여함으로써 삼성전자와의 협력 사례를 바탕으로 더욱 많은 협력을 기대할 수 있으며, 더 나아가 헬스케어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더 많은 사람에게 건강한 삶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가 되었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