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배우 한지민, 현충일 추념식서 이해인 수녀 추모 헌시 낭독

배우 한지민이 ‘제 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추모 시를 낭독했다.

6일 오전 국립 대전현충원에서 열린 이날 추념식에 국가유공자와 유족, 각계대표, 시민 등 1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지민은 이해인 수녀의 추모 헌시 ‘우리 모두 초록빛평화가 되게 하소서’를 낭독했다.

배우 한지민 씨가 6일 오전 국립 대전현충원에서 열린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이해인 수녀의 추모시를 낭독하고 있다. 연합뉴스

배우 한지민 씨가 6일 오전 국립 대전현충원에서 열린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이해인 수녀의 추모시를 낭독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지민은 차분하고 경건한 목소리로 “분단과 분열의 어둠을 걷어내고, 조금씩 더 희망으로 물들어가는 이 초록빛 나라에서 우리 모두 존재 자체로 초록빛 평화가 되게 하소서. 선이 승리하는 기쁨을 맛보며 다시 태어날 수 있도록 어제처럼 오늘도, 오늘처럼 내일도 늘 우리 곁에 함께 계셔주십시오. 새롭게 사랑합니다. 새롭게 존경합니다. 그리고 새롭게 감사합니다”라고 시를 낭독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현재 복무 중인 배우 주원·강하늘·임시완·지창욱이 국기에 대한 경례와 애국가 제창을 함께 해 이목을 끌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