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의 거침없는 도전…이번엔 시구다! [채널예약]

‘도전의 아이콘’ 승재가 이번엔 시구에 도전한다.

5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237회에서는 ‘특별한 날은 언제나 오늘’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승재는 야구장에서 새로운 도전을 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승재는 때론 진지하게 때론 발랄하게 애국가를 부르고 있다. 신나게 노래를 부르는 승재의 모습이 귀엽다. 이어 승재는 시구를 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결연한 표정으로 시구를 준비하는 승재의 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든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승재가 이번엔 야구장 시구에 도전했다.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승재가 이번엔 야구장 시구에 도전했다. KBS 제공

이날 승재는 지용 아빠와 야구장으로 향했다. 승재가 이번에는 애국가 제창과 시구에 도전하게 된 것. 야구장에 도착한 승재는 설레고 떨리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뿐만 아니라 승재는 시구를 완벽하게 하기 위해 따로 연습하기도 했다.

지금까지 많은 사람들 앞에 서도 긴장하지 않고 넉살 요정의 면모를 보여왔던 승재. 야구장을 꽉 채운 많은 사람들 앞에서도 떨지 않고 무사히 도전을 마칠 수 있을까.

승재의 애국가 제창과 시구 도전은 이날 오후 4시 50분에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