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공현주 “남편과 혼인신고, 아직 안했다” 방송서 깜짝발언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

배우 공현주가 남편에 대해 방송에 출연해 언급한 내용이 뒤늦게 모바일과 온라인에서 주목을 받았다.

공현주는 지난 11일에 방송이 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결혼은 현실”이라면서 “많이 행복하지 만은 않다”며 충격 고백해 웃음을 안겼다.

또 MC들이 차은우가 이상형인지 묻자, 공현주는 “남편이 제 이상형”이라며 사랑꾼 모습도 보였다.

공현주는 또 남편과 연애스토리에 대해 “10년 친구인 남편, 다른 친구들을 소개해줘 사랑의 타이밍 놓치기도 했다”며 “친구니까 연애상담에도 선을 지켰으나, 나에게 호감을 보이는 남자 얘길 하니 ‘걔 만나지 말라’고 하더라,그 말을 듣는데 느낌표가 딱 떠오르고 심장이 뛰더라”고 말했다.

공현주는 “그전부터 나를 많이 챙겨주고 호감을 표현했는데 내가 몰랐던 것”이라고 털어놨다.

공현주는 또 “혼인신고를 아직 하지 않았다. 최근 드라마 내용이 미스터리한 결혼 생활을 하는 이야기다. 그래서 혼인 신고를 좀 더 신중하게 해야겠구나 싶었다. 농담반 진담반으로 그런 생각을 하게 됐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공현주는 지난 3월 16일 서울 모처에서 한 살 연상의 금융업 종사와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