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영화

에버시네마, 청소년 영상체험학습전에 영화인총연합회 강사 지원

청소년 영상체험학습전에 업무협약을 맺고 강사를 지원하기로 한 (사)영화인총연합회 지상학회장과 에버시네마 최성용 대표(사진 오른쪽으로부터)

청소년 영상체험학습전에 업무협약을 맺고 강사를 지원하기로 한 (사)영화인총연합회 지상학회장과 에버시네마 최성용 대표(사진 오른쪽으로부터)

에버시네마(티켓싸다)가 9월부터 대학로 SH아트홀에서 진행하는 청소년 영상체험학습 현장학습전에 (사)영화인총연합회가 업무협약을 맺고 강사지원 등 전폭적인 후원을 하기로 했다.

(사)영화인총연합회는 산하기관으로 (사)한국영화감독협회, (사)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사)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 (사)영화조명감독협회, (사)한국영화배우협회, (사)한국영화음악협회, (사)한국영화기술단체협의회, (사)한국영화기획협회 등을 두고 있으며 전국에 지회와 지부를 두고 있는 국내 영화산업발전에 힘쓰고 있는 기관이다.

지상학 회장은 “영상체험학습전이 영상 전문가들의 축적된 경험이 청소년들에게 비전과 희망을 심어주었으면 좋겠다. (사)영화인총연합회 소속 감독, 시나리오작가, 촬영감독, 조명감독, 배우, 영화음악가 등의 풍부한 강사진을 통해 영상체험학습전이 실제적이고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밝혔다.

청소년 영상체험학습특별전은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 용기, 그리고 앞으로의 비전을 제시해 주며 자신의 꿈을 향해 도전해 나가는 진취적인 기상을 심어 줄 수 있는 영상체험, 영화현장학습전으로 전공에 관계없이 청소년이면 누구나 체험할 수 있는 유익한 체험학습 프로그램이다.

기존의 청소년 체험학습들은 단순하게 영화나 연극을 보는 단순한 체험인 것에 반해 영상체험학습전은 영상촬영, 편집실습과 함께 실제 영화 현장의 연출, 연기, 음향, 조명, 카메라 촬영은 물론 시나리오 작성까지 다양한 체험을 실제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채워져 있다. 청소년들이 영상과 영화에 대한 이해를 통해 꿈을 실제적으로 키워 줄 수 있고 제2의 봉준호 감독을 꿈꾸는 학생들에게 최고의 현장학습 프로그램이다.

행복만들기중앙회와 (사)영화인총연합회가 후원하는 영상체험학습 특별전의 주요 강사로는 (사)영화인총연합회 지상학 회장, 영화 <부러진 화살>, <남부군>의 정지영 감독, <삼양동 정육점>, <황진이>의 신정균 감독, <가문의 영광>, <조폭 마누라>의 정흥순 감독, 영화 연구가 정종화 박사, (사)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부이사장 허성수 작가, ㈜에버시네마 최성용 대표 등 다수의 감독과 작가들이 참여한다.

현장학습 선생님으로는 배우 김보성, 김추리, 이다나, 박두원과 외국인 모델에이전시인 ㈜이코라인 후원으로 외국인 모델 다이아나, 샤사, 마르샤 등 국내외 연기자들이 출연하기로 했다.

프로그램 구성은 A클래스는 영상기본 지식을 얻는 시간으로 영화 상영 및 해설로 꾸며지는데 봉준호 감독 <기생충>의 모티브가 된 김기영 감독의 대표작 <하녀>와 신상옥 감독의 대표작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를 통해 본 영화 구성, 단편 독립영화 <인어전설>, <예수보다 낯선> 등을 통해 보는 단편 영화 만들기로 구성된다.

B클래스는 영상 촬영 및 편집을 직접 경험하는 시간으로 영상촬영 방법 및 편집, 영화 현장을 그대로 재현하는 실습 프로그램으로 실제 배우들과 함께 사전에 제공된 영화 대본으로 영화를 촬영하는 감독, 조감독, 촬영, 음향, 조명 등의 실제 현장의 모습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수업 후에는 대학로에 인근에 있는 이화동 벽화마을에서 포토 타임 및 영상 촬영을 직접 경험하는 시간도 마련했다.

에버시네마에는 학교로 찾아가는 영상체험학습 특별전도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전교생을 대상으로 사전 예약을 통해 감독, 배우 스텝들이 학교로 찾아가 체험학습을 하는 프로그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