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공식] 박신혜 측 “악성글 게시자 ‘벌금형’ 선고받았다”

배우 박신혜 소속사가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이 벌금형 처벌을 받았다고 공지했다. 사진 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신혜 소속사가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이 벌금형 처벌을 받았다고 공지했다. 사진 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신혜의 소속사가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이 벌금형 처벌을 받았다고 공지했다.

6일 박신혜의 소속시 솔트엔터테인먼트는 공식 계정을 통해 “소속 배우 악성 게시물에 대해 정기적으로 법적 대응을 실시하고 있다”며 “자체 모니터링과 팬 제보를 통해 박신혜 배우에 대한 악의적인 게시물을 수집해 고소장을 제출했다. 그 결과 악성 게시글 작성자들은 지난 2월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 보호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혐의가 인정돼 벌금형이 선고됐다”고 알렸다.

소속사는 “소속 배우에 대한 악의적 비방, 허위사실 유포, 성희롱, 명예훼손, 사생활을 침해하는 악성 게시글에 대해 법적조치할 것이며 협의나 선처는 없다”고 덧붙였다.

이하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이다.

박신혜의 소속사가 악성 게시글 작성자들을 법적조치 후 벌금형이 선고됐음을 알렸다. 사진 솔트엔터테인먼트

박신혜의 소속사가 악성 게시글 작성자들을 법적조치 후 벌금형이 선고됐음을 알렸다. 사진 솔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