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공식] 휘인 측 “하이어뮤직 行? 사실무근”

그룹 마마무 휘인, 사진|경향DB

그룹 마마무 휘인, 사진|경향DB

그룹 마마무 휘인 측이 하이어뮤직 전속계약설을 부인했다.

휘인 측 관계자는 28일 ‘스포츠경향’에 “휘인이 하이어뮤직과 전속계약 체결을 위한 막바지 논의 중이란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휘인에게 여러 회사에서 러브콜이 오고 있지만, 아직 구체적으로 결정된 바는 없다”고 덧붙였다.

한 매체는 이날 휘인이 하이어뮤직에 새 둥지를 틀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휘인은 2014년 마마무로 데뷔한 이후 지난 6월 전 소속사 RBW와 계약이 만료됐다. 그는 “연습생 기간부터 10년이라는 시간을 함께 울고 웃으면서 천천히 이 자리까지 올라오게 해준 고향과도 같은 RBW를 떠나 새로운 환경으로 나아갈 준비를 하게 됐다”며 팬들에게 손편지로 인사를 대신하기도 했다.

휘인은 마마무로 활동하며 ‘Mr. 애매모호’, ‘피아노맨’, ‘음오아예’, ‘넌 is 뭔들’, ‘데칼코마니’, ‘나로 말할 것 같으면’, ‘별이 빛나는 밤’, ‘고고베베’, ‘HIP’, ‘딩가딩가’ 등 여러 히트곡을 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하이어뮤직은 박재범이 수장으로 있는 AOMG 힙합 레이블이다. 그루비룸, 식케이, 김하온 등이 소속돼있고, 최근 갓세븐 출신 제이비가 합류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