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공식] 태항호 ‘태종 이방원’ 캐스팅

미스틱스토리 제공

미스틱스토리 제공

배우 태항호가 KBS1 새 대하드라마 ‘태종 이방원’에 출연한다.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19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태항호가 ‘태종 이방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태종 이방원’은 고려라는 구질서를 무너뜨리고 조선이라는 새로운 질서를 만들어가던 ‘여말선초(麗末鮮初)’ 시기에 조선 건국에 앞장섰던 이방원의 모습을 조명한 작품이다. 태항호는 이성계의 의형제이자 개국공신 장군인 이지란의 아들 ‘이화상’ 역을 맡았다. 이화상은 거칠고 카리스마 넘치는 장군이지만 여린 구석이 있는 인물로 태항호는 강인함과 순박함을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태항호는 드라마 ‘모범택시’, ‘펜트하우스 3’ 등에서 특별 출연만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낸 바 있다. ‘보이스 시즌3’, ‘마음의 소리’, ‘황후의 품격’에서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실감 나게 표현하여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최근에는 연극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에 참여해 사랑했던 사람의 과거를 알게 된 후 돌아서는 ‘미치’를 현실적으로 연기해 호평받았다.

5년 만의 대하사극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태종 이방원’에서 신 스틸러 태항호가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가 높아진다

한편 KBS1 새 대하드라마 ‘태종 이방원’은 오는 12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