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첫 솔로EP 발매 다듀 최자, 팬들과 뜨거운 소통

다이나믹듀오 멤버 최자의 네이버 바이브 ‘파티룸’ 출연 예고 이미지. 사진 아메바컬쳐

다이나믹듀오 멤버 최자의 네이버 바이브 ‘파티룸’ 출연 예고 이미지. 사진 아메바컬쳐

힙합듀오 다이나믹듀오의 멤버 최자가 팬들과 뜨거운 소통에 나섰다.

최자는 지난 25일 네이버 인공지능 뮤직 서비스 바이브의 ‘파티룸’에 출연해 첫 솔로 EP ‘재호’ 발매 기념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최자는 “다이나믹듀오(다듀)로는 계속 음악을 냈지만 혼자 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오늘까지도 두근두근했다. 걱정 반, 설렘 반이었다”면서 “작업할 시간이 많았다. 즉흥적인 느낌이 떨어지긴 했지만 정돈이 잘 돼 스스로는 만족한다. 다듀 곡에는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했고 이번에는 표현에 집중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재호’는 최자가 데뷔 20여년 만에 정식으로 선보이는 EP 단위 첫 솔로앨범으로 최자의 본명을 제목으로 담았다. 최자의 아이덴티티를 고스란히 담으면서 진솔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최자는 반려동물에 대한 노래 ‘패밀리’ 그리고 이적이 피처링에 참여한 타이틀곡 ‘두 왓 아이 두(Do what I do)’를 소개했다. 다듀의 멤버 개코가 깜짝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이제 애들 재웠다. 원소주 한 잔 마셔보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최자는 다양한 이야기로 팬들과 직접 소통에 나섰고, 코로나19 팬데믹 시대가 끝난 후 다 같이 만나자는 약속을 남긴 채 라이브를 마무리했다.

최자의 첫 솔로 EP ‘재호’는 지난 25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