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영화

[공식]이수정, 영화 ‘드림메이커’ 女주인공 확정

배우 이수정. WNY

배우 이수정. WNY

배우 이수정이 영화 ‘드림 메이커(감독 김승태) ’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을 확정했다.

‘소년비행’과 ‘사내맞선’에 이은 캐스팅 소식으로 올해 ‘열일’ 행보를 예고하고 있다.

이수정 소속사 WNY 측은 16일 “이수정이 ‘드림 메이커’의 여주인공 지서윤 역으로 캐스팅돼 최근 촬영을 마쳤다”라고 밝혔다.

‘드림메이커’는 버추얼 스튜디오인 ‘더블스튜디오’가 공개하는 첫 번째 영화로, LED Wall에서 가상공간인 꿈을 표현한다. 드림밴드라는 수면 밴드가 해킹돼 학생들의 숨겨진 욕망이 폭로되면서 벌어지는 학교의 어두운 이면을 담았다.

이수정이 열연한 지서윤은 익명의 페이지 관리자로, 학생들의 꿈을 훔쳐보면서 정의감과 복수심으로 비밀을 폭로하는 인물이다. 어그러진 정의구현으로 타인의 비밀을 죄책감 없이 폭로하는 서윤은 3선 국회의원의 외동아들이자 비상한 두뇌의 소유자인 남주환(김재원 분)과 둘만의 새로운 거래를 하면서 극을 몰고 갈 예정이다.

‘드림메이커’ 캐스팅 확정으로 이수정의 열일 행보가 눈길을 끌고 있다. 이수정은 최근 KT시즌 드라마 ‘소년비행’과 SBS 월화 드라마 ‘사내맞선’에 연이어 캐스팅 소식을 알린 바. 정해진 장르와 캐릭터에 매몰되지 않고 꾸준히 새로운 도전을 펼치며 깊어진 연기력과 존재감을 발산 중인 그녀가 ‘드림 메이커’에서 선보일 색다른 모습에도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이수정은 “ 먼저 서윤역을 맡게 되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차갑고 냉소적이지만 한 편엔 따뜻한 마음이 자리잡고 있는 것 같다 ”라고 소감을 밝히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애정을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이수정이 주인공으로 활약한 영화 ‘드림메이커’는 오는 24일 개봉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