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 황보라 “바람난 사람들 베드신 인상깊어”

IHQ 제공.

IHQ 제공.

배우 황보라가 ‘변호의 신’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9일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이하 ‘변호의 신’)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 발표회에는 신현준과 황보라, 그룹 보이프렌드의 동현이 참여했다.

두 번째 메인 엠씨 황보라는 “이번 프로는 실제로 연기를 하는 것인데, 우리 셋의 케미가 정말 재미있다. 선배님이 대본대로 간 적이 한 번도 없어서 그 때의 우리 반응이 정말 재미있다”며 “이번에는 메인 MC보다는 재미와 소통을 중점으로 두고 촬영하고 있다”고 관전 포인트를 설명했다.

이에 신현준은 “우리가 연기를 준비해가도 설정 자체가 무너질 때가 많다. 재연배우에 몰입하게 되어 이 사건에 푹 빠지게 될 때가 많다”고 거들었다.

황보라는 “변호사들이 연기하는 포인트를 관전하는 재미도 있다. 의외로 잘하신다”고 말하며 변호사들의 연기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가장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에 대해서 황보라는 “바람난 사람들의 베드신을 담을 수 있을까 고민했는데 담기더라. 그 부분이 인상깊었다”고 답했다.

황보라는 “현재 공개 열애중인 김준호와 김지민씨를 초대해보고 싶다”며 “여러 에피소드를 들으면 재미있을 것 같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욕심을 보이기도 했다.

‘변호의 신’은 ‘찐’ 변호사들과 배우들이 보여주는 ‘하이퍼 리얼리즘’ 법률 사무소 이야기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대본과 리얼리티를 넘나드는 사연으로 흥미와 재미를 넘어 정보까지 전달할 예정이다.

황보라는 이날 연신 밝은 웃음으로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가 되었다. 그는 시청률 1퍼센트가 넘는다면 결혼 발표를 프로그램에서 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우기도 했다. 이처럼 밝은 에너지를 가진 그가 새로 진행하는 프로그램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은 오늘(9일)부터 매주 월요일 IHQ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