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배윤정, 방송 후 쏟아지는 관심에 “남편 잘하고 있어”

안무가 배윤정 공식 SNS 제공

안무가 배윤정 공식 SNS 제공

안무가 배윤정이 남편과의 불화설을 일축하는 동시에 다정한 일상을 공유했다.

배윤정은 17일 오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인스타그램에 화목한 일상을 담은 사진들을 게재했다.

배윤정은 “‘오은영리포트’가 방송되고 정말 많은 디엠과 댓글이 왔다”며 “너무 많은 분들이 공감하신다며 응원과 조언을 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라고 운을 뗐다.

배윤정은 “저희 부부는 아주 잘 지내고 있다. 사람 사는거 다 똑같다. 싸우고 미워했다 또 화해하고 알콩달콩 살고...”며 “지금 저희 남편은 육아도 너무 잘해주고 집안일도 아주 잘해주고 있다. 많은 분들이 저희 남편 안 좋게 생각하시는데 지금 굉장히 쫄아있다. 평소에 굉장히 다정한 남자에요. 오늘 방송 나가고 걱정을 엄청하는 그거조차 귀엽네요” 화목한 가정 근황을 전했다.

또 배윤정은 “대한민국 남편들 가장이라고 열심히 일하고 돈 벌어오는거 박수보내요. 그치만 아내를 조금 더 이해해주세요. 지금, 아니 오늘이 소중합니다. 우리 육아하는 엄마들 너무 다 존경하고 오늘도 잘 버티시느라 고생했다. 내일부터 우리 남편, 그리고 아내를 더 사랑합시다”며 시청자와 팬들에게 걱정어린 당부를 전했다.

안무가 배윤정 공식 SNS 제공

안무가 배윤정 공식 SNS 제공

배윤정·서경환 부부는 지난 16일 첫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이하 ‘오은영 리포트’)에 첫 번째 의뢰인으로 출연했다. 출연하는 것만으로도 많은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됐고 배윤정 역시 인스타그램에 “누구나 부부관계에 서로 트러블은 있는것인데...저희 가족 너무 잘지내고 있어요”라며 불화설을 일축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배윤정이 산후 우울증을 고백하며 “남편이 불편한 존재가 됐다”고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오은영 리포트’는 오은영 박사가 부부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그들이 스튜디오에 직접 출연해 부부 갈등의 고민을 나누는 리얼 토크멘터리다.

한편 배윤정은 지난 2019년 11살 연하의 서경환과 결혼, 지난 6월 첫 아들을 품에 안았다. 현재 KBS2 예능 프로그램 ‘빼고파’에 출연 중이며 자신의 SNS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육아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