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살인자의 쇼핑목록’ 최종회, 이광수vs류연석 끝장 결투

tvN 제공

tvN 제공

이광수와 연쇄살인범 류연석이 MS마트에서 최후의 격돌을 펼친다.

오늘(19일) 최종회만을 앞둔 tvN 수목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 지난 방송에서는 연쇄살인범의 정체가 서율(안세빈 분)의 아버지이자 금성부동산 사장 서천규(류연석 분)로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특히 안대성(이광수 분)은 형사 최지웅(배명진 분)과 금성부동산 사무실 지도 뒤에 숨겨진 비밀의 방에서 서천규가 연쇄 살인과 아동 학대의 증거를 하나씩 짜맞추기 시작했다. 그런 가운데 서천규는 최지웅을 칼로 찌르고 안대성을 비밀의 방에 감금한 채 도주했다.

‘살인자의 쇼핑목록’ 측은 안대성과 서천규의 최후의 격돌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서 안대성과 서천규는 음산한 분위기 속 서로를 예의주시하며 대치하고 있다. 이는 안대성이 연쇄살인범 서천규를 잡기 위해 MS마트에 단둘이 남게 된 것. 특히 MS마트에서 벌어진 일련의 사건 사고는 안대성에게 트라우마로 남아있는 가운데 적막감이 감도는 두 사람의 맞대결에 긴장감이 치솟는다.

제작진은 “오늘 최종화에서 이광수와 류연석이 정면으로 맞부딪힌다. 마지막까지 웃음과 심장 쫄깃한 긴장감이 시청자들을 들었다 놨다 할 예정이니 안대성이 연쇄살인범 서천규를 잡고 MS마트와 동네는 물론 가족까지 지킬 수 있을지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은 오늘(19일) 밤 10시 30분 최종화가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