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영화

‘마녀2’ 박훈정 감독 “이종석 캐스팅? 다른 대안은 없었다”

‘마녀2’ 박훈정 감독 “이종석 캐스팅? 다른 대안은 없었다”

영화 ‘마녀 파트2, 디 아더 원’ 박훈정 감독이 이종석에 대한 믿음을 보여줬다.

박훈정 감독은 24일 오전 온라인생중계된 영화 ‘마녀 파트2, 디 아더 원(the Other one)’(이하 ‘마녀2’) 제작보고회에서 이종석 캐스팅 이유를 묻자 “내가 만든 ‘장’이란 캐릭터의 매력을 살리기 위해서 어떤 배우가 적합할까 생각했을 때 이종석 외엔 다른 대안은 없었다”고 밝혔다.

박 감독은 “이종석과 ‘VIP’때 작업을 해봤고, 생각 이상으로 굉장히 영리한 배우라는 생각을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장’은 많은 설명이 되지 않는 캐릭터인데, 그냥 영화 안에 나와서 움직이는 것만으로도 캐릭터가 어느 정도 비밀을 지니고 있고 사연이 있다는 게 관객에게 인지되려면 이종석이 필요했다”고 덧붙였다.

‘마녀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다. 다음달 15일 개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