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신화 중 첫 ‘아빠돌’··· 에릭♥나혜미, 결혼 5년 만에 임신[공식]

나혜미(왼쪽)와 에릭. 사진 제공 E&J 엔터테인먼트

나혜미(왼쪽)와 에릭. 사진 제공 E&J 엔터테인먼트

그룹 신화의 에릭이 멤버들 중 처음으로 아빠가 된다.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측은 23일 스포츠경향에 “에릭의 아내 나혜미가 임신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가수 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에릭고 배우 나혜미는 5년간 열애한 끝에 지난 2017년 7월 웨딩마치를 울렸다. 이후 5년여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하게 됐다.

에릭은 신화 멤버들 중 가장 먼저 결혼한 데 이어 가장 먼저 자녀를 두게 됐다. 나혜미는 현재 안정을 취하며 몸조리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에릭은 1998년 신화의 멤버로 데뷔 했으며 배우로서도 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 ‘또 오해영’ ‘연애의 발견’, 영화 ‘6월의 일기’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했다.

나혜미는 2001년 영화 ‘수취인불명’으로 데뷔해 드라마 ‘오버 더 레인보우’ ‘사랑은 노래를 타고’ ‘하나뿐인 내편’ ‘여름아 부탁해’ 등과 지난해 3월 종영한 KBS1 드라마 ‘누가 뭐래도’에 출연했다.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얼굴을 알렸으며 에릭과의 결혼으로 화제를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