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정다빈 ‘글리치’서 파격 연기 변신

‘글리치’ 정다빈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

‘글리치’ 정다빈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

‘글리치’ 정다빈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 사진 크게보기

‘글리치’ 정다빈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

배우 정다빈이 반전 매력을 뽐냈다.

정다빈은 7일 공개된 넷플릭스 웹 드라마 ‘글리치’에서 이전과는 다른 강렬한 연기를 선보였다. ‘글리치’는 외계인이 보이는 지효(전여빈)와 외계인을 추적해온 보라(나나)가 사라진 지효 남자친구의 행방을 쫓는 4차원 추적극으로 극 중 정다빈은 사이비 종교단체에 깊이 연루되어 있는 김영기 역을 맡았다.

정다빈은 첫 등장부터 긴장감과 공포감까지 선사해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종교 단체의 일원으로 포교 활동을 하는 상황부터 총을 쏘고 몸싸움을 벌이는 액션까지 선보이며 지금껏 보여주지 않았던 색다른 매력을 보여줬다.

또한 정다빈은 광기 어린 눈빛을 보이다가도 애처로운 눈빛으로 돌변하는 등 엄청난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정다빈은 지난해 넷플릭스 드라마 ‘인간수업’에서 돈을 벌기 위해 죄책감 없이 성매매 길을 선택한 고등학생 민희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심어준 바 있다.

한편 ‘글리치’는 10월 7일 넷플릭스를 통해 처음 공개됐으며, 총 10부작으로 구성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