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문빈&산하 “아스트로 멤버들, 앨범 잘 나왔다 응원”

판타지오

판타지오

문빈&산하가 아스트로 멤버들의 응원을 언급했다.

문빈은 4일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진행된 미니 3집 ‘인센스’ 발매 쇼케이스에서 “앨범 수록곡을 다 들려줬을 때 ‘너무 잘 준비했다’고 얘기해주고, 안무도 잘 나왔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활동 하면서 날도 춥고 하니까 건강 잘 챙기라고 말해줬다”고 돈독한 우정을 전했다.

막내인 산하는 “형들에게 ‘좀 늘었다’는 말을 들었다. 그래서 더 힘내서 작업했던 기억이 난다”고 했다.

또 문빈은 활동의 원동력으로 팬들과 멤버들을 꼽으며 “‘아로하’(팬덤명)는 저희에게 무조건적인 무한한 사랑을 주지 않나. 저희는 무대와 음악하는 걸 즐길 뿐인데 그 모습을 보고 좋아해주는 자체로 원동력과 힘이 된다. 곁에 있는 멤버들 또한 활동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고 밝혔다.

그룹 아스트로의 유닛 문빈&산하의 ‘인센스’는 금기된 원료를 사용해서라도 이들만의 치명적인 ‘향(음악)’을 만들어 모두를 완벽히 행복하게 만들어주겠다는 의지를 담은 앨범이다. 지난 앨범 이후 8개월 만의 컴백으로, 치명적인 섹시함을 콘셉트로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4일 오후 6시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