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임주환, 민성욱 유전자 조작 밝혀냈다 “무릎 꿇리고 사과받을 것” (삼남매가 용감하게)

KBS2 방송 캡처

KBS2 방송 캡처

‘삼남매가 용감하게’ 민성욱의 거짓말이 밝혀졌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민성욱이 친자 검사를 속인 것을 알고도 믿지 않는 정수영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태주(이하나)와 이상준(임주환)은 교수를 통해 과거 장영식이 검사 한 세 번의 결과를 받아봤고 모두 불일치라는 결과가 쓰여있었다.

연락처까지 장영식(민성욱)인 것을 확인한 이상준은 충격에 빠졌다. 과거 결과지를 본 나은주(정수영)는 말도 안 된다며 믿지 못했고 이상준은 “한 번도 친자라고 나온 적이 없는데 형은 엄마에게 다르게 이야기한 건데요. 형이 위조한 거겠죠”라고 말했다.

장영식이 그럴 이유가 없다는 나은주에 이상준은 그건 형만 알 것이라고 받아쳤다. 그는 “제 약점을 찾고 싶은 거겠죠”라고 말했고 이상민(문예원)은 “오빠의 약점을 잡고 우리 집에는 돈을 뜯고”라고 덧붙였다.

KBS2 방송 캡처

KBS2 방송 캡처

그 말에 나은주는 “말 조심해. 우리가 언제 돈을 뜯었니”라고 말했고 이상민은 “대놓고 뜯은 거만 뜯은 거야? 우리 집에서 물심양면으로 늘 살뜰하게 챙겼지. 우리 집에서 가져간 돈 다 합쳐와. 아파트 한 채 값은 나올걸?”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일해준 건 생각하지 않냐고 따지는 나은주에 이상민은 배동찬(고온)이 가짜 검사인 걸 속여 자신을 사기 결혼하게 만들고 이상준은 아들 있는 것처럼 속여 빚지게 하고 싶었던 것 같다며 “사기로 고소해. 장영식 콩밥 먹어야 해”라고 밝혔다.

나은주는 이상민에게 “네가 이런 식이니까 장영식이 그동안 상처받았겠지. 만에 하나 장영식한테 사기당했어도 그거 자업자득이야. 전 믿을 수가 없어요”라고 외쳤다.

이상준은 “장영식 제 앞에 무릎 꿇게 하고 정식으로 사과받을 겁니다”라고 말했고 나은주는 황당하다는 듯 마음대로 하라고 말했다.

한편 KBS2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는 오후 8시에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