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뉴진스, 코카콜라 새 얼굴···짜릿한 만남

코카-콜라 제로 신규 캠페인 첫 행보

독보적 매력 담아 CM음원도 내기로

뉴진스(NewJeans)가 코카-콜라 브랜드 글로벌 앰버서더로 발탁됐다

뉴진스(NewJeans)가 코카-콜라 브랜드 글로벌 앰버서더로 발탁됐다

뉴진스(NewJeans)가 코카-콜라 브랜드 글로벌 앰배서더로 발탁됐다.

30일 소속사 어도어(ADOR)에 따르면 뉴진스는 글로벌 앰배서더 첫 행보로 한국에서 코카-콜라 제로 신규 캠페인에 참여한다. 또한 코-크 스튜디오의 글로벌 프로젝트도 함께 진행, 뮤직 컬래버레이션을 예고했다.

뉴진스는 독특한 매력과 음색, 눈길을 끄는 스타일링으로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그룹이다. 특히 풋풋하고 신선한 매력과 더불어 탄탄한 실력으로 여러 방면에서 트렌드를 만들어 내며 ‘Z세대의 아이콘’으로 떠올랐다.

뉴진스와 코카-콜라 제로 모두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없는 차별화된 매력을 지녔다. 2006년 국내 제로 칼로리 음료 시장의 문을 연 이후 독보적인 브랜드 정체성을 지녀 온 코카-콜라 제로와 뉴진스의 만남이 시너지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코카-콜라 관계자는 “코카-콜라 제로는 MZ세대 문화를 선도하는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오고 있는 제품이다. 글로벌 라이징 스타 뉴진스와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코카-콜라 제로와 만나는 짜릿한 순간을 느껴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앞으로 뉴진스는 코카-콜라 제로만의 짜릿함을 색다르고 트렌디하게 전하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뉴진스만의 독보적 매력을 담은 코카-콜라 제로 CM 음원도 선보일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