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방탄소년단 책도 돌풍···NYT선정 ‘베스트 셀러’ 1위

방탄소년단 오피셜 북 ‘BEYOND THE STORY’. 빅히트 뮤직

방탄소년단 오피셜 북 ‘BEYOND THE STORY’. 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의 오피셜북이 미국 책 시장에서도 열풍을 일으켰다.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가 19일(현지 시간) 발표한 ‘The New York Times Best Sellers’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데뷔 10주년을 맞아 발간한 오피셜 북 ‘BEYOND THE STORY : 10-YEAR RECORD OF BTS’(이하 ‘BEYOND THE STORY’)가 1위(비소설 하드커버 분야)에 올랐다.

이날 발표된 순위는 지난 9일 이후 발간된 도서의 주간 판매량과 예약판매량을 합산해 매긴 것으로, ‘BEYOND THE STORY’는 발간되자마자 뉴욕타임스 선정 ‘베스트 셀러’ 1위로 직행했다. ‘The New York Times Best Sellers’에서 한국인 저자의 도서가 1위를 차지한 것은 ‘BEYOND THE STORY’가 사상 처음이다.

‘BEYOND THE STORY’는 지난 달 15일 한국어판 예약판매와 동시에 예스24, 알라딘 등 국내 온라인 서점의 주간 베스트 셀러에서 1위로 직행했다. 오피셜 북은 출간 후에는 교보문고의 종합 주간 베스트 셀러에서도 정상에 올랐고, 발간 당일인 9일에는 미국, 영국, 브라질, 호주, 일본 등 여러 국가/지역의 아마존에서 베스트 셀러 1위에 랭크됐다. 특히, 브라질 아마존에서는 ‘BEYOND THE STORY’가 역대 최다 선주문량 신기록을 세울 정도로 돌풍을 일으켰다.

‘BEYOND THE STORY’는 ‘21세기 팝 아이콘’ 방탄소년단의 데뷔 후 10년의 이야기를 조명한 책으로,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직접 인터뷰에 참여하는 등 여러 해에 걸친 기획, 준비를 거쳐 제작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