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삼체’ 전 세계가 열광했다…글로벌 TOP 10 1위

‘삼체’ 포스터. 넷플릭스 제공.

‘삼체’ 포스터. 넷플릭스 제공.

‘삼체’가 국내·외로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넷플릭스(Netflix)는 SF 시리즈 ‘삼체’가 3일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TV쇼(영어) 부문 1위에 오르며 공개 2주 차에도 뜨거운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삼체’는 1960년대 중국의 한 젊은 여성이 내린 운명적 결정이 시공을 뛰어넘어 현재의 유수 과학자들에게 불가사의한 영향을 미치는 가운데, 절친인 다섯 명의 과학자들이 인류 역사상 가장 거대한 위협에 맞닥뜨리는 이야기다. 오늘(3일) 공개된 넷플릭스 TOP 10 웹사이트에 따르면 ‘삼체’는 3월 25일부터 3월 31일까지 15,600,000 시청 수(시청 시간을 작품의 총 러닝 타임으로 나눈 값)를 기록,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TV쇼(영어) 부문 1위에 등극했다. 또 대한민국 TOP 10 3위를 비롯해 포르투갈, 페루, 베네수엘라, 말레이시아, 터키 등 총 93개국 국가에서 TOP 10 리스트에 이름을 올리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웹사이트 화면. 사진 크게보기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웹사이트 화면.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거대한 세계관과 촘촘하게 짜인 흡인력 있는 이야기로 전 세계를 매료시킨 ‘삼체’를 향한 국내외 언론들의 호평도 연일 쏟아지고 있다. 국내 언론들은 “끝없이 커지는 우주급 스케일의 압도적 스토리텔링을 즐기는 분들에게 ‘삼체’는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코노믹리뷰 박정훈 기자), “독특한 설정과 발상의 전환을 통해 SF를 좋아하는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재미와 짜릿함을 안겨준다”(오마이뉴스 김인철 기자)라고 전했으며, 해외 언론은 ​ “영상화가 불가능한 소설은 없다는 것을 또 한 번 증명해냈다”(가디언), “줄거리는 현기증이 나고 몰입감이 뛰어나다”(뉴욕타임스) 등 ‘삼체’에 아낌없는 극찬을 보냈다.

‘삼체’를 접한 국내 시청자들은 또한 “이렇게 흥미진진한 SF물은 오랜만이었다”(X seoul*****),​​ ​ “SF+스릴러+역사 이 말도 안 되는 모든 게 다 들어가 있는데 흥미진진함”(X introver*****), “SF 장르를 좋아해서 그런지 너무 재밌음. 흡입력 장난아님”(유튜브 yo-******), “스케일 미쳤고 너무 재밌음. 장르물 하면 역시 넷플릭스지”(인스타그램 hae*****), “소설도 너무 재밌게 봤는데 영상으로 보니까 더 미쳤음. 상상했던 것보다 더 스케일 커서 놀랐다”(인스타그램 sh_v***) 등의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해외 시청자들 역시 “믿을 수 없는 방식으로 전개되는 SF 이야기”​ (Edoar***, Rotten Tomatoes), “배우들의 연기, 음악, 촬영까지 모두 훌륭하다. 이것은 초현대적인 SF가 아니다. 큰 그림을 그리고 있는 하드코어 SF다”(Thoma***, Rotten Tomatoes), “더 궁금하고 더 많은 걸 원하게 만드는 놀라운 이야기”(Paulinhope****, Metacritic) 등 호평을 전했다.

압도적인 스케일과 탄탄한 스토리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새로운 SF 장르를 선보이고 있는 ‘삼체’는 오직 넷플릭스에서 절찬 스트리밍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