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박수홍♥’ 김다예 “배 나와 뒤뚱뒤뚱”···벌써 임신 5개월

김다예 SNS

김다예 SNS

박수홍·김다예의 일상이 공개됐다.

21일 김다예는 자신의 SNS에 “임신하고 남편이랑 첫 데이트”라는 글과 사진 두 장을 올렸다.

김다예는 “난임병원과 집 두 곳만 다니던 지난 3개월을 지나 어느덧 임신 5개월을 앞두고 있고 입덧도 아주 좋아지고 컨디션이 확실히 나아지고 있다”며 “전복이(태아)랑 남편이랑 같이 맛있는 거 먹고 있는데 생각지도 못한 임신 축하 레터링 보고 벅찬 감동 받아 뭉클”이라고 며 “벌써 배가 나와서 뒤뚱뒤뚱. 만삭 때 어쩌나 싶어 다음 주부터 운동도 시작하려 한다”며 “수영, 필라테스, 임산부가 해도 괜찮은 운동 찾아보고 있다”고 했다.

김다예 SNS

김다예 SNS

그러면서 “임신 선배님들 조언에 따라 초기부터 튼살 크림 열심히 바르고 지냈지만, 가슴을 방치해버린 전복맘은 가슴 옆이 다 터져버렸다”며 “엄마가 되는 길은 쉽지 않지만, 아기와 함께하는 하루하루가 소중하고 귀하다. 건강하게 태어나길 손꼽아 기다리며 아이의 삶이 편안하길 바라고 무조건 모든 것을 주고만 싶다”고 전했다.

한편 박수홍은 지난 2021년 23세 연하 김다예와 백년가약을 맺었다. 최근에는 김다예의 임신 소식을 알려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