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혼성밴드 프루던스, 새 메인보컬 솔혁과 함께 새 노래 ‘오버드라이브’로 5월 3일 컴백

롤링컬쳐원

롤링컬쳐원

청량한 푸른 빛깔을 노래로 전하는 2인조 혼성밴드 프루던스(Prudence)가 2년 여 공백기를 거치고 싱글 앨범 ‘Overdrive(오버드라이브)’로 오는 5월 3일 컴백할 예정이다.

프루던스는 2021년 싱글 앨범 ‘Drive My Car’로 데뷔하며 총 3장 싱글 앨범과 1장의 EP 앨범을 내고 왕성한 활동을 이어왔고 2022년 싱글 앨범 ‘Roller-Skate’를 마지막으로 휴식기를 가졌다.

또 2022 MU:CON 쇼케이스 우수 뮤지션에 선정되며 음악 관계자들 사이에서 그 잠재력을 인정받아온 프루던스는 서울예술대학교를 졸업하고 새 멤버로 합류한 탄탄한 실력의 메인 보컬 솔혁과 기존 멤버 지영으로 팀 구성의 변화를 주고 여러 음악적 실험을 거듭한 끝에 기존의 청량미 가득한 프루던스의 음악 색에 새로운 사운드가 가미된 노래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싱글 앨범 ‘Overdrive’는 때로는 나를 과열시키고 때로는 설레게 만드는 나의 본 모습 그리고 새로운 모습까지 이끌어 내는 특별한 대상에 대한 노래다. 아기자기한 리듬감으로 시작해 팀 특유의 청량한 스타일의 보컬이 곡을 이어가고 곡 중반과 간주 부분에선 시티팝의 상쾌함을 귀속에 퍼트려준다. 아쉬움을 주듯 서-파-급 형식으로 마무리하는 곡 구성이 ‘다시 듣기’를 유도하는 매력적인 노래다.

롤링컬쳐원

롤링컬쳐원

새 메인 보컬 솔혁은 “제 목소리와 이야기가 음악으로 많은 분들에게 전해진다는 건 참 설레이는 일이에요. 앞으로 많이 많이 기대해 주세요”라며 데뷔의 설레임을 전했다.

프루던스 네 번째 싱글 앨범 ‘Overdrive’는 5월 3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며 뮤직비디오와 라이브 클립 또한 순차적인 공개될 예정이다.

프루던스는 이번 앨범을 시작으로 콘서트 및 공연 위주의 다양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롤링컬쳐원

롤링컬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