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함부로 대해줘’ 한기찬, 김홍학 캐릭터 매력 살려

KBS 캡처

KBS 캡처

드라마 ‘함부로 대해줘’에서 한기찬이 김홍학 배역으로 극에 활력을 더했다고 그의 에이전트가 20일 전했다.

KBS2 월화드라마 ‘함부로 대해줘’(극본 박유미, 연출 장양호, 기획 KBS, 제작 판타지오, 원작 네이버웹툰 ‘함부로 대해줘’ 작가 선우)에서 한기찬은 김홍도(이유영 분)의 친동생으로 무명의 웹툰 작가지만 자신의 꿈을 놓지 않는 몽상가 ‘김홍학’으로 분해 열연 중이다.

한기찬은 철없이 해맑은 홍학의 캐릭터를 완벽 소화해 내고 있다. 그는 자신은 언젠가 성공할 거라고 믿으며 누나인 홍도의 잔소리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21세기 속 작은 조선 성산마을의 선비로 살아가고 있는 신윤복(김명수 분)에게 스스럼없이 대하는 등 유쾌하지만 따뜻한 면면들을 보여주고 있다.

그는 클럽을 데려가 달라는 윤복을 완벽 변신시켜주며 절친 케미를 뽐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홍학과 윤복은 도깨비의 유명 등장씬을 오마주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기도. 마지막으로 홍학은 윤복의 호위 오윤아(임영주 분)과 묘한 첫 만남을 통해 극에 흥미를 더하며 이후의 관계 변화를 기대케 했다.

한기찬은 유쾌하고 다정한 성격의 ‘김홍학’의 비주얼과 말투를 잘 표현해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홍도와 찐 남매 케미는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해 과연 앞으로 또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지 기대를 모인다.

한기찬이 출연하는 ‘함부로 대해줘’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 1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