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성범죄자’ 정준영, 한국 뜬다···“이민 준비 중”

정준영. 연합뉴스.

정준영. 연합뉴스.

가수 정준영의 이민을 준비 중이라고 알려졌다.

22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태현의 정치쇼’에서는 BBC 다큐멘터리 ‘버닝썬:K팝 스타들의 비밀 대화방을 폭로한 여성들의 이야기’에 출연한 SBS 연예뉴스 강경윤 기자가 출연했다.

이날 강 기자는 승리와 정준영의 근황을 전했다. 강 기자는 “(승리는) 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건 아니다. 사업을 계속하려고 굉장히 큰 노력을 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구속되기 전부터 본인은 가수활동보다 사업을 더 하고 싶어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준영의 경우 해외 이민을 준비하고 있다고 들었다”고 했다.

19일 BBC뉴스코리아는 ‘버닝썬:K팝 스타들의 비밀 대화방을 폭로한 여성들의 이야기’라는 제목의 다큐멘터리를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승리, 정준영 등 버닝썬 게이트 관계자들의 만행과 이들을 추적하는 수사 과정이 담겨 있다.

한편, ‘버닝썬:K팝 스타들의 비밀 대화방을 폭로한 여성들의 이야기’는 현재 ‘BBC News 코리아’ 유튜브 채널에서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