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단독]‘배동성 딸’ 배수진 25일 첫사랑과 재혼···신혼여행 푸껫으로

배동성 딸 배수진이 비연예인 신랑과 25일 경기 하남의 한 웨딩홀에서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 독자 제공

배동성 딸 배수진이 비연예인 신랑과 25일 경기 하남의 한 웨딩홀에서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 독자 제공

방송인 배동성 딸 배수진이 새 인생을 준비한다.

배수진은 비연예인 예비신랑과 25일 낮 12시 경기도 하남의 한 야외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가족과 친척, 지인들만 초대해 소규모로 치러질 예정이다.

배수진과 예비신랑은 결혼식을 마친 뒤 태국 푸껫으로 신혼여행을 떠난다. 신접살림은 현재 동거하고 있는 곳에서 그대로 이어간다.

배수진은 지인들에게 보낸 청첩장에서 “함께 있을 때 아끼는 부부가 되고 함께 있을 때 미래를 꿈꾸게 하는 사람들을 만나, 저희 둘 결혼한다”며 “서로를 아장 아끼는 부부가 돼 예쁘고 행복하게 잘 살겠다”고 했다.

배동성 딸 배수진이 비연예인 신랑과 25일 경기 하남의 한 웨딩홀에서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 독자 제공

배동성 딸 배수진이 비연예인 신랑과 25일 경기 하남의 한 웨딩홀에서 소규모 결혼식을 올린다. 독자 제공

배수진의 이번 재혼을 두고 그의 가족들은 깊은 감동을 표하고 있다고 한다. 배수진은 예비신랑과 함께 재혼 전에도 가족들을 살뜰히 챙기며 이번 결혼을 준비했고 부친 배동성 또한 남다른 소회를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배수진은 2018년 뮤지컬 배우 임현준과 결혼했지만 2년 만에 이혼했다. 이후 싱글맘으로 아들을 키우다 MBN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에 출연해 이목을 끌었고 이후 비연예인 남자친구가 있다는 사실을 공개했다.

현재 예비신랑은 20대 초반 교제했던 이로 ‘돌싱글즈’ 종영 이후 재결합해 약 2년간의 열애를 이어왔다. 이들은 채널A 예능 프로그램 ‘결혼 말고 동거’에 동반 출연하기도 했다.

관련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