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종합] 마동석♥예정화·천둥♥미미·려욱♥아리, 오늘(26일) 결혼…연예계 핑크빛 물결

마동석(왼쪽)과 예정화. SNS 갈무리

마동석(왼쪽)과 예정화. SNS 갈무리

연예계에 핑크빛 물결이 흐르는 하루다.

배우 마동석과 모델 겸 방송인 예정화, 그룹 엠블랙 출신 천둥과 그룹 구구단 출신 미미, 슈퍼주니어 려욱과 타히티 출신 아리가 오늘(26일) 5월의 부부가 된다.

지난 2021년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된 마동석과 예정화는 26일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지난 2016년부터 공개 열애를 이어왔다. 바쁜 일정과 코로나19로 미뤄진 결혼식은 혼인신고 3년 만에 올리게 됐다. 이들은 소규모 비공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마동석은 최근 영화 ‘범죄도시4’ 인터뷰에서 “와이프(예정화)가 ‘사람이 잘 살면 되지 식이 중요하냐’고 했는데 아무래도 부모님도 계시고 하다 보니, 작게 비공개 예식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천둥(왼쪽)과 미미. SNS 갈무리

천둥(왼쪽)과 미미. SNS 갈무리

천둥과 미미는 5년의 열애 끝에 웨딩마치를 울린다. 주례는 배우 최수종이 맡고 사회는 엠블랙 출신 배우 이준이 본다. 축가는 천둥의 친누나인 산다라박과의 인연으로 가수 이찬원이 부르기로 했다.

천둥, 미미는 지난해 7월 방송된 KBS2 ‘세컨하우스2’에 출연해 결혼을 전제로 4년째 열애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또 TV조선 ‘조선의 사랑꾼2’을 통해 결혼 준비 과정을 공개했다.

천둥은 “미미와의 결혼이 이제 겨우 이틀밖에 남지 않았네요. 아직도 실감이 나지 않지만 손꼽아 기다린 날인만큼 벌써부터 너무 긴장이 되네요”라며 긴장된 마음을 내비쳤다.

려욱(왼쪽)과 아리. SNS 갈무리

려욱(왼쪽)과 아리. SNS 갈무리

슈퍼주니어 려욱과 타히티 출신 아리는 4년 열애 끝에 결실을 맺는다. 두 사람은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앞서 려욱은 지난 3월 “만나고 있는 친구가 있다. 함께 해온 시간 동안 그분과 또 다른 가족이 되고 싶은 마음이 자연스럽게 생겼다. 갑작스러운 결정이 아닌 오래전부터 고민해오고 멤버와 회사 분들과 오랜 상의 끝에 오는 봄 5월 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밝혔다.

아리도 “오는 봄 5월 끝자락에 저도 따듯한 소식을 전하게 되었다. 길다면 긴 시간 동안 함께 해온 분과 이제는 가족이 되려 한다”라며 결혼 소식을 알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