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이거 완전 불여우네”···런닝맨 김종국, 임대생 강훈 두고 지예은과 신경전

런닝맨 예고편 캡쳐

런닝맨 예고편 캡쳐

임대생 ‘강훈’을 두고 김종국과 지예은의 다툼이 시작된다.

다음달 2일에 방송되는 SBS예능 ‘런닝맨’에서는 게스트로 94년생 동갑내기 친구 박주현과 지예은이 출격한다. 짝꿍과 짭꿍 사이 진짜 짝꿍을 찾는 특집으로, 김종국은 여성 분장을 한 채 출연한다.

처음에는 박주현과 양세찬의 러브라인부터 시작된다. 유재석은 “세찬이가 주현이 택시비를 준 적이 있다던데”라며 둘만의 은밀한 비밀을 짚어줬다. 이에 박주현이 양세찬에게 “저 기억 나세요? 같이 밥도 먹었어요”라고 말하며 멤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여기에 더해 버스로 이동하던 중에 박주현은 지석진에게 “예은이가 쉬는 시간에 강훈이랑 연결해달라”는 둘 간에 사적으로 나눈 대화의 내용을 폭로했다. 지예은은 “미쳤나봐, 쟤!”라며 소리쳤고, 김종국은 “이거 완전 불여우네”라며 강훈을 두고 두 언니(?)들의 치열한 신경전이 벌어졌다.

또 김종국은 강훈과의 끈적한 댄스를 선보이는가 하면, 지예은은 강훈에게 “오빵 이거 머겅”라고 애교 섞인 말투로 말하며 무한 플러팅을 시전했다.

짭꿍이 판을 치는 사이에서 진짜 짝꿍이 과연 누구인지는 다음달 2일 일요일 밤 6시 15분에 방송되는 SBS예능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