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솔직히 얘기하면” 고준희, 과거 ‘버닝썬 루머’ 입 연다 (아침먹고 가)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수제’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수제’

배우 고준희가 버닝썬 루머에 대해 입을 열 예정이다.

28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수제’의 영상 말미에는 고준희의 출연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상 속 장성규는 “루머가 갑자기 터지지 않았냐”고 조심스럽게 물었고, 고준희는 “어떤 루머냐. 저에 대한 루머가 너무 많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수제’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수제’

장성규는 “최근에 BBC에서도 다뤘던 버닝썬에 관련해서 이름이 연관검색어에 올랐다”며 자세한 상황에 대해 물었다.

여기에 고준희는 “솔직히 얘기하면…”이라고 입을 열어 궁금증을 안겼다. 이 이야기는 6월 11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수제’에서 공개된다.

고준희는 버닝썬 게이트 사건과 관련, ‘승리 단톡방 여배우’, ‘뉴욕 간 여배우’ 등으로 표현되며 구설수에 올랐다. 2019년 3월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는 그룹 빅뱅 출신 승리와 가수 정준영 등이 투자자 모임에 초대하려는 여배우가 뉴욕에 있다는 대화 내용이 공개됐다. 여기에서 고준희는 ‘뉴욕 여배우’의 정체라는 루머에 휘말리며 곤욕을 치른 바 있다.

한편 지난 19일 영국 공영방송 BBC는 버닝썬 사건을 재조명하는 다큐멘터리를 유튜브에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정준영과 승리의 근황과 함께 숨겨진 사건 취재의 조력자 등이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