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선미의 초여름 감성은 어떨까···‘벌룬 인 러브’ 13일 발매

가수 선미. 어비스컴퍼니 제공

가수 선미. 어비스컴퍼니 제공

가수 선미가 서머퀸 자리를 예약했다.

소속사 어비스컴퍼니는 선미의 새 디지털 싱글 앨범 ‘벌룬 인 러브(Balloon in Love)’가 오늘 13일 발매된다고 이날 밝혔다.

약 8개월 만에 복귀하는 선미는 지난 앨범과는 완전히 다른 콘셉트와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선미가 직접 작사, 작곡한 신곡 ‘Balloon in Love’는 선미의 시선과 아이디어를 고스란히 담아낸 곡이다. ‘사랑에 빠진 풍선’이라는 의미를 지닌 곡의 제목처럼 사랑하는 사람을 사람, 자신을 풍선에 비유해 “사랑하는 사람으로 인해 부풀어 오르는 마음”을 풍선의 이미지에 차용했다.

풍선처럼 부풀어 오르는 마음을 역동적인 밴드 사운드로 표현한 브릿록 장르의 곡으로, 사랑을 하면서 벅차오르는 순간의 카타르시스를 속도감 있는 비트로 전개한다. 풍선이 터지기 직전의 아슬함을 리드미컬하고 생동감 있게 그렸다.

선미는 3D 모션 티저 영상을 시작으로 팝업스토어 오픈과 ‘선미껌’ 콜라보 상품 출시 등 개성 있고 다채로운 프로모션을 전개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