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낮과 밤이 다른 그녀’ 최진혁 “이정은·정은지, 정말 비슷…깜짝 놀랐다”

최진혁. JTBC 제공

최진혁. JTBC 제공

‘낮과 밤이 다른 그녀’ 최진혁이 이정은과 정은지의 연기 호흡에 놀랐다고 말했다.

13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호텔 그랜드볼룸에서 JTBC ‘낮과 밤이 다른 그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연출을 맡은 이형민 감독과 배우 이정은, 정은지, 최진혁이 참석했다.

‘낮과 밤이 다른 그녀’는 어느 날 갑자기 노년 타임에 갇혀버린 취준생과 낮과 밤 올 타임 그녀에게 휘말린 능력캐 검사의 기상천외한 인턴십과 앙큼달콤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 드라마다.

작품에서 최진혁은 완벽주의 검사 계지웅 역을 맡아 2인 1역을 소화하는 이정은과 정은지와 각각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의 호흡에 대해 최진혁은 “정은지 씨가 연기했던 뭔가 모를 제스처나 눈빛을 이정은 선배님이 하고 계시고, 낮에 하셨던 이정은 선배의 모습을 정은지 씨가 하고 있어서 문득 놀랐다. 정말 비슷한게 있더라”라고 했다.

또 최진혁은 작품 선택 이유에 대해 “일어나는 이야기 자체가 허구가 있지만 재밌을 것 같다는 생각이 컸다”고 했다. 이어 “이형민 감독의 작품에서 예전에 오디션을 본 적이 있다. 그 때 뜻깊은 이야기를 많이 해주셔서 큰 용기를 얻고, 감독님과 작품을 같이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안 할 이유가 없었던 작품”이라고 덧붙였다.

‘낮과 밤이 다른 그녀’는 15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