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김준현 ‘맛녀석’ 복귀···“반성과 함께 돌아왔다”

김준현. ‘THE 맛있는 녀석들’의 제작발표회.

김준현. ‘THE 맛있는 녀석들’의 제작발표회.

방송인 김준현이 ‘맛있는 녀석들’에 복귀한 소감을 전했다.

13일 오후 서울가든호텔에서 코미디TV ‘THE 맛있는 녀석들’(이하 ‘맛녀석’)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방송인 김준현, 문세윤, 황제성, 김해준이 참석했다.

‘맛있는 녀석들’은 2015년 첫 방송을 시작하여 꾸준한 인기를 유지 중인 대한민국 대표 먹방 프로그램. 지난 2월 방송을 잠시 중단했다가 멤버 변화를 거쳐 ‘THE 맛있는 녀석들’로 돌아왔다. 이번 시즌엔 1기 원년 멤버 김준현과 문세윤이 다시 합류해 기대를 모은다.

이날 김준현은 ‘맛있는 녀석들’에 다시 합류한 소감에 대해 “처음에 섭외 전화는 받고 다시 돌아가도 되나 싶었다. 죄송하고 미안한 마음과 동시에 감사한 마음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맛녀석을) 나와 있는 동안 마음이 쓰이고, 계속 찾아보게 되고, ‘더 잘돼야 하는데’라는 생각이 들었다. 많은 질타가 있을 수 있겠지만, ‘맛녀석’이란 브랜드의 가치가 제 인생에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더라. 새로 시작해야겠다는 마음으로 다시 함께 달리게 됐다”고 덧붙였다.

2021년 한 차례 ‘맛녀석’ 하차 소식을 전한 김준현은 당시 하차 이유를 ‘매너리즘’이라고 밝힌 바 있다. 3년 만에 다시 합류한 이유에 대해선 “그때는 사실 새로운 것을 해야 한다는 강박에 쌓여 있었다. 근데 잘못된 생각이었다. 하던 거 계속 해야 하는데 오만했다. 섭외전화를 받고 귀가 빨개질 정도로 부끄러웠다. 그래도 당시엔 하차하는데 이유가 있었기 때문에 후회하진 않는다”고 전했다.

또 “복귀 준비를 하며 내가 이 프로그램에 애착이 많았다는 걸 알게 됐다. 제일 잘하고 좋아하는 먹방을 하면서 다시 웃음을 드리고 싶어 반성과 함께 돌아오게 됐다”며 복귀 소감을 전했다.

한편, 코미디TV ‘THE 맛있는 녀석들’은 오는 21일(금) 오후 8시 첫 방송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