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구석구석 숨은 우리 동네 가게, 영상으로 만난다!”···당근 숏폼 서비스 ‘당근 스토리’ 서울 전 지역 오픈

당근

당근

“동네 숨겨진 맛집부터 헬스장, 미용실까지! 우리 동네 가게 이야기, 당근에서 숏폼 영상으로 만나요!” 당근 스토리를 이제 서울 전 지역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국내 대표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은 동네 가게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들을 짧은 영상으로 담아낼 수 있는 숏폼 서비스 ‘당근 스토리’를 서울 전 지역으로 확대 오픈한다고 13일 전했다.

당근 스토리는 이용자들이 동네 가게에 관한 이야기를 1분 이내의 영상으로 공유할 수 있는 숏폼 서비스로, 지난해 11월부터 서울 강남∙서초∙송파 지역을 중심으로 운영돼 왔다. 오픈 5개월 만에 10만개 이상의 영상 콘텐츠가 업로드되는 등 인기를 끌며 서울 전 지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하게 됐다.

영상 노출 범위의 지역 제한이 없는 기존 숏폼 서비스와 달리, 당근 스토리는 동네 가게 정보가 필요한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노출되는 것이 특징이다. 별도의 팔로워를 모을 필요 없이 우리 가게의 핵심 타깃이 되는 가까운 거리의 잠재 고객에게 영상 콘텐츠가 노출되기 때문에 더욱 효과적으로 가게를 알릴 수 있어 강력한 로컬 마케팅 수단으로 각광받고 있다.

실제로 음식(22%), 운동(16%), 미용실(13%) 등 다양한 업종의 동네 가게들이 당근 스토리를 통해 지역 주민들과 소통하고 있다. 카테고리별 특징을 살린 동네 가게의 이야기들이 수시로 올라오고 있다.

예를 들어 운동, 클래스 등을 운영하는 가게는 숏폼을 통해 회원 모집 및 관리를 위한 시설이나 프로그램을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음식점은 새롭게 문을 연 소식을 알리거나 인기 메뉴, 가게 분위기 등을 올려 가게 홍보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미용 카테고리 가게들은 시술 과정 및 시술 후 후기를 올리는 식이다.

가게를 운영하는 사장님뿐만 아니라 일반 이용자들도 당근 스토리를 통해 동네 주변의 가게들을 영상으로 담아내고 있다. 본인이 직접 경험하고 즐긴 것을 당근 스토리 영상으로 올리면, 이웃들은 영상을 통해 새로운 동네 가게를 발견할 수 있고, 현지 주민들이 남긴 솔직하고 생동감 넘치는 후기를 접하게 되는 셈이다.

이처럼 글자나 사진으로 전달하기 어려운 동네의 다양한 이야기를 더욱 생생하게 나눌 수 있어 이용자 반응도 긍정적이다. 영상을 보는 이용자는 유용한 지역 정보를 얻을 수 있고, 동네 가게는 가까운 거리의 잠재 고객에게 더욱 효과적으로 가게를 알릴 수 있다.

당근은 당근 스토리의 기능을 고도화와 더불어 점진적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가며 지역 연결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당근 스토리에 보다 다채로운 콘텐츠들이 쌓일 수 있도록 인플루언서 중심의 협업도 준비하고 있다.

강지환 당근 스토리 기획자는 “인근 지역 중심으로 노출되는 당근 스토리를 통해 자영업자들은 잠재 고객에게 가게를 효과적으로 홍보하고, 일반 이용자들은 재미있는 영상 콘텐츠로 동네 가게 소식을 알리고 접할 수 있어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이용자들이 동네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더욱 생생하게 쌓고, 나눌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해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