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김혜윤, 변우석·송건희 이어 팬들과 소통 시작!

김혜윤. tvN 제공.

김혜윤. tvN 제공.

배우 김혜윤이 팬들과 소통에 나선다.

14일 소통 앱 프롬(fromm)은 18일 오후 4시, 김혜윤의 소통창이 정식 오픈된다고 밝혔다. 오픈 이벤트로 정식 오픈 전인 오전 11시까지 가입하는 얼리버드 구매자들에게는 채팅방을 선오픈하는 혜택이 주어진다. 또 김혜윤의 프롬에 가입하면 미공개 포토카드를 받을 수 있다.

프롬은 아티스트와 팬이 1 대 1로 프라이빗한 대화를 나눌 수 있으며, 아티스트는 직접 사진이나 동영상, 음성 메시지 등을 팬들에게 보낼 수 있으며, 해외 팬들을 위한 자동 번역 서비스도 지원된다.

김혜윤의 프롬 입점 소식에 팬들은 “드디어 소통할 기회가” “현실 말투 궁금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앞서 김혜윤과 함께 ‘선재 업고 튀어’에 함께 출연했던 변우석은 ‘위버스 DM’, 송건희는 ‘버블’을 통해 팬들을 시작했다. 이에 반해 김혜윤은 작품 종영 후 별다른 활동이 없어 소속사가 김혜윤을 방치하는 것 아니냐며 논란이 일었다.

‘선재 업고 튀어’가 신드롬급 인기를 얻은 만큼 김혜윤 프롬 입점에도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