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천우희, 송중기 만나나…차기작 ‘마이 유스’ 검토 중

배우 천우희. 넷플릭스

배우 천우희. 넷플릭스

배우 천우희가 차기작으로 ‘마이 유스(MY YOUTH·가제)’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블리츠웨이스튜디오는 17일 스포츠경향에 “배우 천우희가 차기작으로 ‘마이 유스’의 ‘성제연’ 역에 출연할 것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마이 유스’는 소년과 소녀였던 선우해, 성제연이 15년 후 재회, 각자의 무대에서 고군분투하며 치열하게 살아가는 이야기다. ‘아는 와이프’와 ‘유미의 세포’를 연출한 이상엽 PD가 제작 전반을 담당할 예정이다.

남자 주인공인 선우해 역에는 송중기가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JTBC 주말극 ‘히어로는 아닙니다만’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에이트 쇼(The 8 Show)’를 통해 극과 극 매력을 보여준 천우희가 ‘마이 유스’에서 송중기와 만날 수 있을지 시선이 쏠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