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수지맞은 우리’ 강별, 충격의 ‘임신 엔딩’ 비하인드 스틸 공개

KBS

KBS

숨가쁜 전개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1 일일드라마 ‘수지맞은 우리’(연출 박기현 / 극본 남선혜 / 제작 몬스터유니온, 삼화네트웍스)가 최근 안방에 큰 충격을 던진 ‘임신 엔딩’의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17일에 방송된 ‘수지맞은 우리’ 60회에서는 나영(강별)이 현성(신정윤)의 집을 찾아 진태(선우재덕)와 마리(김희정)에게 인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수지(함은정)는 방송 촬영을 진행하며 나영의 만행에 대한 폭로전을 예고했고 실시간으로 이를 전달받던 나영은 식은땀을 흘리며 난처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급기야 “부모님은 어디 살고 계세요?”라고 묻는 진태의 질문에 답을 하지 못하고 갑자기 찾아온 복통에 신음하다가 쓰러졌다.

현성과 함께 나영은 응급실로 실려오고, 담당 의사로부터 “축하드립니다. 임신입니다”라며 충격적인 진단 결과를 전달받게 된다. 공개된 사진에서 현성은 임신 소식을 듣고 다소 난처한 표정을 지은 반면, 나영은 뱃속의 아이를 의미심장하게 품는 모습을 보이며 향후 둘의 관계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시켰다.

수지는 현성과 함께 있는 나영의 앞에 등장해 “내가 이제 기운을 차렸다”며 해들병원으로의 복귀를 예고했다. 수지의 복수와 나영의 예상치 못한 임신으로 두 자매의 갈등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게 됐다. 일일드라마 ‘수지맞은 우리’는 매주 평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