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트와이스 나연 “‘환승연애’ 출연, 기분은 좋을 것 같다”

유튜브 캡처

유튜브 캡처

걸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연애 프로그램 ‘환승연애’ 출연 의사를 드러냈다.

19일 공개가 된 유튜브 채널 ‘KODE 코드’에는 ‘나연즈 미러전! 도플갱어 만났나연?’라는 타이틀의 동영상이 공개됐다. 솔로 활동으로 컴백한 트와이스 나연과 티빙 ‘환승연애2’ 출연자 아나운서 이나연이 출연해 서로 정체를 숨긴 채 메신저로 대화를 나눴다. ‘셀폰KODE’는 비슷한 코드를 가진 사람과 상대방을 모르는 상태에서 메신저로 대화를 나누며 서로 취향을 알아가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파이리’라는 닉네임을 사용한 이나연은 ‘꼬부기’ 닉네임을 사용하는 나연에게 연애 프로그램에 출연자로 나가야 한다면 어떤 프로그램에 나가고 싶은지 물었다.

나연은 “‘솔로 지옥’도 재밌을 것 같다. 그런데 난 아직 자격 미달이라 약간 운동을 더 해 놔야 할 것 같다”라며 ‘솔로지옥’ 출연자들의 핫한 몸매에 대해 언급했다. 이나연도 “다들 몸매가 남다르긴 하더라”고 수긍했다.

이나연이 나연에게 “최애 연프(연애 프로그램)는 뭐야?”라고 질문하자 나연은 이나연이 출연했던 ‘환승 연애’를 선택했다. “환승 연애 출연하는 것 괜찮을 것 같아? 전 남자친구가 나가자고 연락 오면 (어떨 것 같아)”라는 이나연 질문에 나연은 “기분은 좋을 것 같다. ‘내가 제일 예뻤나?’ (싶을 것 같다)”라고 솔직한 답변을 했다. 이에 이나연은 “아 그러네, 뿌듯하겠다”라고 답했다.

나연은 ‘환승 연애’ 주제가 나오자 “나 누군지 알 것 같다. 약간 내가 좀 무섭게 촉이 좋은 편이거든. 아닐 리가 없어”라며 ‘파이리’의 정체를 이나연으로 확신하는 촉을 보였다.

인터뷰에서도 나연은 “믿으시지 않겠지만 아무 이유 없는 촉이 있다. 제가 그분 하시는 걸 되게 좋아한다. 나연 님인 것 같다. 1000% 확신했다”고 말했다.

나연과 이나연은 서로 정체를 확인했다. 이나연은 “소름 돋았다. 우와 트와이스가? 진짜 전혀 몰랐다”라고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고 나연은 “저 너무 부끄러웠다. 저는 확신하고 있는데 상대분은 모르시는 것 같아서 더 부끄러웠던 것 같다”고 밝히며 미소를 보였다.

‘환승연애2’에 출연한 이나연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아이스하키 선수 남희두와 재회에 성공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두 사람은 SNS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열애 중인 근황을 전하고 있다. 나연은 지난 14일 두 번째 솔로 미니 앨범 ‘나’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ABCD’는 ‘A부터 Z까지 내 타입인 상대를 향해 사랑에 대해 하나부터 열까지 알려주고 유혹하겠다’는 메시지를 담은 곡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