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케이윌, 신보 ‘올 더 웨이’ 발매···화제의 신곡 ‘내게 어울릴 이별 노래가 없어’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보컬리스트 케이윌(K.will)이 ’공감‘의 음악으로 돌아온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케이윌은 20일 오후 6시 일곱 번째 미니 앨범 ’올 더 웨이(All The Way)‘를 발매하며 6년 만에 컴백한다.

그간의 고민을 보여주는 흔적과 정성이 묵직한 울림으로 완성된 이번 신보에서는 ’나‘와 ’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케이윌은 인간이 관계를 형성하는 그 과정의 설렘, 슬픔, 기대 등을 단계적으로 그려내며 모두의 감정을 관통한다.

첫 트랙 ’말할게 (Prod. 황찬희)‘를 시작으로 ’나와 달리 (Prod. 뮤지)‘, ’식탁 (Prod. 다비 & 헤이즈)‘, ’론리 투게더(Lonely Together) (Prod. 선우정아)‘, 타이틀곡 ’내게 어울릴 이별 노래가 없어 (Prod. 윤상)‘, 마지막 트랙 ’이지 리빙(Easy Living)‘으로 이어지는 총 6개의 트랙에는 사람과 사람 사이 관계를 쌓고 새롭게 정립되는 그 깨달음의 시간을 보여주듯 점층적으로 전개되는 감정의 흐름이 고스란히 담긴다.

이 앨범은 가수 겸 작곡가 윤상을 비롯해, 작곡가 황찬희, 가수 뮤지, 재즈 R&B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 다비와 가수 헤이즈, 가수 선우정아 등 여러 프로듀서가 참여한 만큼 다양한 소재와 방식으로 표현된다. 케이윌은 노련하고 안정적인 보컬과 선명한 음악색으로 곡의 중심축 역할을 하며 듣는 이들에게 핵심만을 집중력 있게 전달한다.

케이윌의 신보 화려한 협업 라인업은 뮤직비디오로도 이어진다. 윤상 특유의 서정적인 사운드에 작사가 김이나의 이별 감성, 담백하게 표현된 케이윌의 음색이 어우러진 타이틀곡 ’내게 어울릴 이별 노래가 없어‘ 뮤직비디오에는 지난 2012년에 발표한 ’이러지마 제발 (Please Don‘t...)’ 뮤직비디오 속 두 주인공, 배우 겸 가수 서인국과 배우 안재현의 10년 후 이야기를 담아 몰입도를 높인다. 앞서 지난 18일에는 영화 같은 영상미를 보여주는 티저 영상이 공개돼 본편을 향한 팬들의 기대가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지난 18년의 내공과 새로운 시도로 과거와 현재를 부드럽게 이어주기에 탁월한 신보 ‘올 더 웨이’를 통해 케이윌은 풍부한 성량과 가창력의 기교로 화려하게 꾸미지 않아도 편안하게 전달되는 공감의 음악을 전달하며 리스너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케이윌 일곱 번째 미니 앨범 ‘올 더 웨이’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