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블랙핑크, 월드투어 실황 영화 110여 개국 상영

블랙핑크. 연합뉴스

블랙핑크. 연합뉴스

데뷔 8주년 맞아 블랙핑크의 월드투어 실황 영화가 개봉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블랙핑크의 데뷔 8주년을 기념해 다음 달 31일 ‘블랙핑크 월드투어 본 핑크 인 시네마스’가 개봉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22∼2023년 전 세계 34개 도시에서 펼친 월드투어 ‘본 핑크’(BORN PINK)가 공연 실황 영화로 탄생한 것이다.

이 영화는 우리나라는 물론 미국과 영국 등 걸그룹 공연 실황 영화 사상 최다 국가인 110여개국에서 상영된다.

YG는 “전 세계 팬들의 찬사를 자아낸 화려한 연출과 압도적 규모의 스테이지는 물론 콘서트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히트곡 무대와 현장의 뜨거운 열기를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 영화는 스크린엑스(ScreenX), 4DX, 울트라 4DX 등 다양한 포맷으로 상영된다.

블랙핑크는 월드투어 ‘본 핑크’(BORN PINK)로 전 세계 34개 도시에서 66차례 공연을 열어 180만명에 달하는 관객을 동원했다. 이는 역대 K팝 걸그룹 월드투어로는 최대 규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