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홍현희 “정용진 회장 보러 ‘가보자GO’”

MBN ‘가보자GO’ 시즌2

MBN ‘가보자GO’ 시즌2

MBN ‘가보자GO(가보자고)’ 2MC가 시즌 2의 시작을 알렸다.

오는 29일(토) 첫 방송되는 MBN ‘가보자GO’ 시즌2는 만나보고 싶은 연예인과 셀럽, 삶이 궁금한 화제의 인물 등 다양한 분야의 ‘친구’ 집에 방문해 그들의 삶을 들여다보고 진한 인생 이야기를 나누며 진짜 친구가 되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이다.

특히 지난 시즌1에서는 연예인부터 무속인과 드랙 아티스트, 아나운서와 화장품 회사 CEO 등 다양한 분야의 게스트들이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남다른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 것은 물론 폭발적인 유튜브 조회수 및 K콘텐츠 경쟁력 조사 전문 기관에서 TV 비드라마 뉴스 점유율 부문 10위에 오르는 쾌거를 달성하는 등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러한 ‘가보자GO’가 시즌2 론칭을 알리며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은 가운데, MC 안정환은 “주변에서 시즌2를 하는지 여쭤보는 분들이 많았는데, 나는 당연히 시즌2를 할 거라고 생각했다. 냉정한 세계지만 시청자분들의 사랑 덕분에 살아남을 수 있었다. 감사하다”라고 애정을 드러낸 데 이어 “서울대생 축구 동아리 친구들이 보고 싶다. 난 그 친구들 덕분에 살아남은 것 같다”라며 농담 섞인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자기만의 공간인 집에 초대하는 게 쉽지 않을 텐데, 초대해 주는 친구들 정말 고맙다”라며 “우리 집을 공개하겠다”라고 공약을 내걸기도 했다.

또 다른 MC인 홍현희는 “우리 시어머니가 방송 모니터를 해주시는데 ‘가보자GO’를 보고 안정환씨가 마음이 정말 따뜻한 사람이라고 하셨다”라며 남다른 남매 케미를 보여준 안정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김주하 앵커와 오은영 선생님 댁에 방문해 보고 싶다. 그리고 안정환씨 집도 궁금하고, 아내분의 피부 비결도 듣고 싶다”라며 의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홍현희는 “정용진 회장님 댁 문도 두드려 보자”라며 당찬 포부를 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가보가GO’ 시즌2는 오는 6월 29일(토) 저녁 8시 20분에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