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김희재, 국보급 감성담은 버스킹무대 ‘눈길’

가수 김희재가 출연하는 ‘더 리슨’. SBS 방송화면

가수 김희재가 출연하는 ‘더 리슨’. SBS 방송화면

가수 김희재가 첫 방송된 ‘더 리슨: 너와 함께한 시간’에 출연해 국보급 감성을 선보였다.

김희재는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더 리슨: 너와 함께한 시간’(이하 ‘더 리슨’)에 출연했다.

이날 김희재는 허각, 임한별에 이어 등장했다. 원년 멤버 등장에 허각은 “김희재 있으면 다 된다”라고 반갑게 맞이했다. 6명의 멤버들이 모두 모인 가운데 김희재를 포함한 이들은 바로 미니 버스킹에 돌입했다.

성공적으로 미니 버스킹을 마친 뒤 김희재는 멤버들과 함께 버스킹 장소인 대전으로 이동했다. 첫 버스킹의 주제로 ‘팬과 함께한 시간’이 주어진 가운데, 팬을 찾기 위해 중앙시장으로 향한 김희재는 가는 곳마다 인파를 이끌고 다녔다.

드디어 본격적인 버스킹이 시작됐다. 김희재는 조용필의 ‘대전 블루스’로 버스킹 시작을 알렸다. 비 오는 날씨 속 애절한 감성을 가득 살린 김희재의 맛깔난 라이브에 많은 이들이 기립으로 화답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이석훈, 로코베리의 ‘그대를 사랑하는 10가지 이유’를 열창했다.

‘더 리슨’은 대한민국이 사랑하는 여섯 명의 명품 보컬들이 서울, 대전, 부여 등 전국 곳곳에서 다양한 사람들과 만나 소통하며 노래하는 ‘힐링 버스킹 여행기’를 담아낸 예능 프로그램이다. 앞서 2022년 방송된 ‘더 리슨’에 출연했던 김희재는 다시 한번 새로운 시즌에 합류, 잔잔한 음악 힐링을 선사할 계획이다.

한편 김희재가 출연하는 뮤지컬 ‘4월은 너의 거짓말’은 오는 28일 개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