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복면가왕’ 날카롭다, 김경록

MBC ‘복면가왕’

MBC ‘복면가왕’

가수 김경록이 ‘복면가왕’ 연예인 판정단으로 활약을 펼쳤다.

김경록은 23일 오후 6시 5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 출연, 날카로운 추리력과 함께 리액션 폭격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김경록은 첫 번째로 등장한 ‘내가 만든 쿠키’, ‘완전 럭키비키’의 무대를 본 후 “‘럭키비키’님은 S.E.S의 노래를 들으면서 자란 세대는 아닌 것 같다. 반대로 ‘쿠키’님은 S.E.S의 노래를 함께 듣고 부른 세대 같다”라며 추리를 시작했다.

이어 김경록은 ‘급찐급빠’로 출연한 가수 김중연의 무대에 대해 “원래 트로트를 하시던 분은 아닌 것 같다. 중간중간 발라드 창법이 있다. 트로트로 전향하신 분 같다”라며 자신만의 생각을 공유, 자신감 넘치는 분석을 보여주기도 했다.

한편, ‘복면가왕’을 통해 맛깔나는 입담을 뽐낸 김경록은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