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현무카세’ 전현무·김지석 “손흥민, RM, QWER 초대하고파”

방송인 전현무가 11일 오전 서울 합정동의 카페 디벙크에서 열린 ENA 예능 ‘현무카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 ENA

방송인 전현무가 11일 오전 서울 합정동의 카페 디벙크에서 열린 ENA 예능 ‘현무카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 ENA

ENA 새 예능 ‘현무카세’에 출연 중인 방송인 전현무와 김지석이 손흥민, RM, QWER 등을 초대하고픈 게스트로 꼽았다.

전현무와 김지석은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합정동의 한 카페에서 열린 ‘현무카세’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는 조충현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연출자 문태주PD와 전현무, 김지석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MC들은 자신들이 초대하고 싶은 손님을 묻는 질문을 받고 자유롭게 손님들의 이름을 거론했다.

전현무는 “예전 항저우아시안게임 촬영을 갔을 때 손흥민 선수를 만난 적이 있다. 손흥민 선수가 한국에 들어오면 늘 고향인 춘천 인근에서 두부요리를 먹는다고 알고 있다”며 “가능하다면 손흥민 선수를 초대해 두부를 만드는 것부터 시작해 요리를 대접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리고 ‘문제적 남자’로 인연을 맺은 그룹 방탄소년단의 멤버 RM을 꼽으면서 “김지석과도 인연이 있는 RM이 있는데 전역이 1년 더 남아 면회를 오라고 한다”며 “그때까지 프로그램이 있다면 전역하자마자 RM이 좋아하는 요리를 만들어줄 수 있을 것 같다. 그리운 짬밥(군대급식)도 제공할 수 있다”고 웃어 보였다.

배우 김지석이 11일 오전 서울 합정동의 카페 디벙크에서 열린 ENA 예능 ‘현무카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 ENA

배우 김지석이 11일 오전 서울 합정동의 카페 디벙크에서 열린 ENA 예능 ‘현무카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 ENA

이에 문태주PD가 “직접 두 사람이 먹고 싶은 사람을 찾아가는 ‘출장카세’도 기획할 수 있다”며 “부대 측만 허락한다면 RM씨의 부대에 가서 푸드트럭을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지석은 “배우라 아이돌분들을 잘 못 만나는데 성별을 떠나 활동하는 분들에게 음식을 대접하고 싶다. 보통 식단관리나 바쁜 일정으로 식사를 잘 못 하신다고 알고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크리에이터 김계란이 제작해 ‘고민중독’으로 사랑받고 있는 밴드 QWER을 거론하며 초대하고 싶다는 소망을 밝혔다.

‘현무카세’는 방송가에서 요리를 좋아하기로는 둘째가라면 서럽다고 평가받는 방송인 전현무가 자신의 이름과 함께 그날의 음식을 셰프가 알아서 내놓는 일본식 코스요리 ‘오마카세(お任せ)’를 조합한 뜻이다.

전현무가 절친인 배우 김지석과 함께 퇴근길 자신들이 준비한 요리를 선보이며 토크도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현무카세’는 11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ENA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