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김남주 “아름다운 바닷가에서 첫 촬영 너무 행복하다”

김남주 “아름다운 바닷가에서 첫 촬영 너무 행복하다”

MBC 새 월화드라마 '역전의 여왕'에서 '황태희' 역을 맡은 배우 김남주와 '봉준수' 역할을 맡은 정준호가 지난 18일 첫 촬영을 마치고, 촬영 소감을 밝혔다.

김남주는 "'내조의 여왕'에서 '천지애'라는 역할로 큰 사랑을 받은 데 이어 '역전의 여왕'에서 '황태희'라는 캐릭터를 연기하게 돼 기쁘고 설렌다"고 말했다. '역전의 여왕'에서 '황태희'의 상대역 '봉준수' 역을 맡은 정준호도 김남주와 첫 촬영을 마치고 "형수님과의 호흡이 정말 잘 맞는다. 환상의 커플 호흡을 기대해도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남주 “아름다운 바닷가에서 첫 촬영 너무 행복하다”

첫 호흡을 마쳤던 김남주와 정준호의 코믹 연기는 '그냥 아무 말이라도 두 사람이 대사로 하면 웃음이 나온다. 압권이다'는 제작진의 평을 들을 정도였다. 

김남주 “아름다운 바닷가에서 첫 촬영 너무 행복하다”

스포츠경향 댓글 정책에 따라
이 기사에서는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