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스포츠 > 야구

[스경X현장]최형우, 10호 홈런 터졌다···역대 최다 4077루타 타이 대기록+17년 연속 두자릿수 홈런 달성

KIA 최형우

KIA 최형우

최형우(41·KIA)가 KBO리그 통산 최다루타 타이 기록을 세웠다.

최형우는 11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SSG와 경기에서 7회초 선두타자로 나서 SSG 좌완 고효준의 슬라이더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겼다. 최형우의 시즌 10호 홈런으로 KIA는 5-4로 달아났다. 2회초 4득점 했지만 추가득점 하지 못하는 사이 차근차근 따라잡혀 동점을 내주고 고전하던 KIA의 실마리를 푸는 적시타였다.

이 홈런으로 최형우는 개인 통산 4077루타를 달성했다. 이승엽 두산 감독이 갖고 있던 KBO 최다루타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제 안타 하나를 더 치면 최형우는 최다루타 단독 1위로 올라선다.

최형우는 이 홈런으로 시즌 10호째를 기록, 17시즌 연속 두자릿수 홈런도 달성했다. 이 역시 SSG 최정(19시즌 연속)에 이은 역대 2번째 대기록이다.